본문 바로가기

Previous (09-19)/News

(104)
최근 온라인게임 자살사고 관련해서.. 내 생각을 쓰자면.. 자세한 사건 내막도 이미 파악했고, 문제는 자살 진위여부 및 사실여부 공방이 주요 이슈가 되고 있다. 그렇더라도. 만약에 사실이 아니더라도, 언론에서는 화제의 이슈가 될만한 신문기사가 되고도 남는데, 매일경제하고 스포츠조선 외에는 언급되지도 않을 뿐더러, 종합 포털에서도 오히려 쉬쉬하는 분위기이다. 사실여부가 확인되지 않았다 하여 쉬쉬하기엔 너무나도 수상하다. 관련 게임 홈페이지 들어가서 보니까 역시나 관련글이 하나도 없고.. 넥슨에서 돈을 쓴건가? 만약에 사실이라면.. 놀랠 만한 일이다. 넥슨이 각종 언론 및 포털에 돈을 써서 퍼지는 것을 막게 할 정도로 대단한 영향력을 지니고 있었다니.. 하긴.. 노이즈마케팅으로 들이댈만한 내용의 기사조차도 안된다는 점에서는 공감하니까. 휴우....
영결식 헌화.. 현 대통령이 전 대통령 영결식에 헌화를 하자, 이를 지켜보는 국민들은 야유를 쏟아냈다고 하네요. 뭐 그럴 수도 있죠.. ㅇㅇ 근데 그 중에서 현 대통령에게 투표를 했거나, 투표를 안한 사람이 그랬다면.. 이건 정말 쪽팔리는 일입니다. 전자의 경우는, 자기들이 뽑은 대통령에게 야유를 보낸다는 사실이.. 자기 얼굴에 침뱉는것과 다를 바가 없으며, 후자의 경우는, 투표에 대한 권리를 스스로 포기한 자들이 뭐가 잘났다고 야유를 하는겁니까? 적어도 전자나 후자에 해당하는 사람들이 야유를 보낸 사람들 중의 상당수로 알고있는데요? 스스로의 품위를 떨어뜨리는 행동은 하지 맙시다.. 추신) 전 대통령을 좋아하고 현 대통령을 싫어해서 다른 후보에게 투표하신 분들이 보내는 야유는.. 그분들 자신의 정치적 소신을 가지고 하는..
각종 포털들의 반응을 보자. 현재 포털 타이틀들은 흑백으로 가득차있고. 그게 아마 1주 내지는 2주 가겠지. 딱히 불만은 없다. 고인의 명복을 빈다는 의미에서 그렇게 한거니까. 2006년 10월 22일에 최규하 전 대통령이 돌아가셨다. 그 당시 존재하는 대형 포털과 지금 존재하는 대형 포털은 사실상 똑같다. 그 때는 그냥 돌아가셨으려니 하고 넘어갔다. 아마도 전 대통령이셨던 분이 돌아가시긴 했어도, 한참 전에 하셨던 분이라고 그냥 그렇게 넘어갔나보다. 물론 당시에 포털 사이트에는 아무런 변화도 없었다. 이쯤에서 포털 사이트의 이중적인 태도를 지적은 하고 싶지만, 일단은 넘어가겠다. 자, 이제.. 그래서는 안되겠지만.. 만약이다. 한두달 뒤에 김영삼 전 대통령이나 노태우 전 대통령이 돌아가시면 어떻게 될까? 노 전 대통령 '서거' 때..
감정을 정치적으로 이용하는 우리나라. 반 이명박 시위, 한나라당 의원 조문 거부, 현 대통령조차 조문 거부 유력. 야당에서는 정치적 입지의 기회로 이용. 우리나라가 이런나랍니다. 헤헤. 순식간에 자살이 서거로 미화되면서 정략적으로 이용해먹으려는 사람들. 정당간 화합은 이미 물건너간지 오래고, 죽은 사람을 이용하려는 심뽀만 가득하다지요. 국민들의 감정을 자극해서 뭔가 한건이라도 더 건져볼까 하려는 후진국만도 못한 심뽀는 어디서 나온걸까요. Emotional Effect. 감정에 호소하여 국민들을 사로잡아라. 효과는 꽤나 높은 것으로 나타나지만, 오래가지 못하고, 겉과 속이 확연하게 다르다. 우리나라에서 감정에 호소하는 정치를 하는 몇몇 집단이 있는데, 그게 뭐가 문제냐면, 국민들을 기만하고 속여먹으면서 자기의 세력으로 끌어들이려는 짓을 서슴치..
문득 궁금한 것. 노태우씨나 전두환씨 비자금 관련 사건수사하는 중에 그사람들이 자살했어도.. 지금과 같았을까? 그건 아니엇을 것 같은데.. 여담이고. 평소에 노무현씨를 좋아하던 분들, 지지하는 분들께서는 그 누구보다도 슬퍼하고 애통한게 당연한건 인정하는데.. 평소에 노무현씨를 욕하던 분들, 물고늘어지시는 분들, 못잡아먹어서 안달인 분들이 더 많았던걸로 알고있는데.. 자살 하나에 이렇게 태도가 달라지나..? 솔직히 특검 종료라던가, 반 이명박 시위라던가. 그건 진짜 어처구니가 없는 것 같다.. 정치인에 비리없는 사람 어딨냐 지금 대통령이 더하면 더했지 표적수사해서 사람을 죽이냐 죄없는 사람 무고하게 몰고가서 사람을 죽이냐 그거 다 심증이다. 물증이 아니다. 어차피 현 정부가 비리가 있으면 다음정부나 다다음정부에서 알아서 심..
죽는다는건.. 안타까운거지.
말세 속의 모순 절박한 마음에 자살사이트 갔다 '성폭행 날벼락' http://news.naver.com/hotissue/ranking_read.php?section_id=102&ranking_type=popular_day&office_id=055&article_id=0000158271&date=20090429&seq=4 이라는 기사가 있는데.. 보면서.. 참 어이가 없었다. 남들이 생각하는 그런 일반적인 어이없음이 아닌지라. 일단 기사의 내용은.. 10대 여자애가 자살사이트가서 자살할라고 그러자, 30대 남자가 같이 자살하자고 꼬드겼다. 그래놓고 만나서 그 남자가 여자애를 성폭행하자, 10대 여자애는 그 남자를 경찰에 고발했다는 내용이다. 얼핏 보면 일반적인 성폭행 관련 기사같지만.. 거기에 달린 댓글들을 보니.. 어라..
최근 신해철 사건.. 오늘 신해철과 진중권이 야후 공개토론인가 뭔가 했단다. 뭐 자세한 내용은 이거 보면 되는거고.. http://joynews.inews24.com/php/news_view.php?g_menu=700100&g_serial=409723 참고로.. 혹시나 이 글에 대해서 평가하려면 앞에 몇줄만 읽지 말고 끝까지 다 보고 평가해라. 그리 길게 안쓰니까. -_- 하도 요즘 신해철 신해철 난리치길래 뭔가 궁금해서 기사나 그런거 좀 살펴봤었다. 이슈가 된게 사교육 광고하고 북한 미사일 발언 그게 문제더만. 몇몇 사람들이 일컫는 소위 '좌파'적 성향인 사람을 싫어하는 사람 중 한명인지라, 평소에 신해철 하는짓도 맘에 안들고 언론에서 하도 깝싸니까 한다는 음악은 안하고 쓸데없는 말이나 짓껄이네라고 생각했다. 그래도 하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