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ZDNet Korea


지디넷 기사에 의하면, 개인정보 누출 원인이 해킹인 경우가 다수를 차지한다 하였습니다.

기사: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70927083935&lo=z35


물론 위 사진과 같이 세부정보를 방통위에서 공개까지 했기 떄문에, 이 자료가 거짓이라고 볼 수는 없습니다.

하지만 이를 액면 그대로 믿어도 될 지는 의심해봐야 할 부분입니다.


개인정보가 누출되는 방법은 크게 여러가지가 있습니다.

1. 말 그대로 해킹.

2. 정보 수집 업체에서 이를 외부에 돈을 받고 불법으로 팔아넘기는 경우


2번이 더 많을 수도 있다는 생각을 지울 수 없는 것은 저만의 느낌은 아닐 것입니다.


불법 대출광고 전화.

불법 도박사이트 문자.

아무리 스팸차단을 하고 또 해도 하루에도 몇 통씩 쉬지도 않고 수신을 하는 것이 현실입니다.


그런데 이런 전화나 문자는 왜 오는 것일까요.

그냥 아무 휴대폰 번호 입력하고 무작위로 뿌려서? 그럴 수도 있습니다.

실제로 그런데서 오는거를 보면, 제가 누군지 알고 거는 경우는 표면상으로는 없더라고요.

(물론 'XXX고객님" 이러면 오히려 역효과가 날 수 있어서 일부러 아닌 척하려고 그럴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사실 이런 류의 전화나 문자가 오는 경우는 주변 사람들의 의견도 같이 들어봤을 때,

대출을 잘 받을 것 같은 사람. 도박을 잘 할 것 같은 사람을 선별해서 스팸광고를 뿌리는 성향은 있어 보입니다.

예를 들자면, 대출업체에서 한번이라도 대출을 받았던 사람이나 도박사이트가 뭔가 궁금해서 들어가보기라도 한 사람 등등.

(저는 참고로 도박 절대 안합니다. 하라고 해도 안해요, 다만 대출은 있었던건 사실입니다)


이 정보가 과연 단순 해킹때문일까요. 그렇진 않을겁니다.


일례로, 인터넷으로 무언가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 제공해야 하는 개인정보는 한두가지가 아닙니다.



1. 회원가입을 해야 합니다. 여기서 개인정보가 제공되고요.

2. 무언가를 결제합니다. 결제 카드사의 개인정보가 제공되고요.

3. 결제 인증을 위한 휴대폰번호를 입력합니다. 역시 여기서 개인정보가 또 제공됩니다.


뭐 하나를 하려고 해도 여기저기 제공되는 개인정보만 해도 어마어마합니다.

그리고 이거를 필수로 하기를 요구합니다.


물론 실제 필요에 따라서 개인정보를 제공할 수는 있습니다.

하지만 너무나도 많은 곳에 제공을 해야 하는 현재의 시스템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피해보고.

그로 인해서 의심하게 되고. 

뭔가 회원가입을 하는 것조차도 꺼려질 수밖에 없는 현실입니다.


더욱 나은 방법은 없는 것일까요.

안타깝게도 현재로써는 별다른 개선 방안은 없어 보입니다.

하지만 정부에서도 이러한 점을 인지를 하고 행동을 한다는 것은 긍정적으로 볼 수 있습니다.


최근 행정안전부에서는 개인정보보호법/정보통신망법 준수 의무 파악을 위해서 

개인정보를 수집하는 모든 사기업을 대상으로 외부 유출이나 보유 여부 등에 대한 실태점검을 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실제 적발된 내역이 있을 경우에는 대규모의 과징금을 때려버리기도 합니다.

물론 이러한 점검을 통해서 완전한 개인정보 유출을 방지하기는 어렵습니다.

하지만 뭔가 액션이라도 취하려고 하는 것은 그나마 불법정보의 공유를 줄일 수는 있을 것입니다.



결국은 신뢰의 문제입니다.

개인정보 수집하는 기업에 대한 신뢰 문제.

실제로는 유출을 헀지만 해킹당해서 유출됐다고 거짓말하는 기업들도 있을 수 있습니다.

그래서 아직까지는 신뢰를 할 수는 없습니다.


이러한 신뢰 회복을 위한 방안은 결국은 

개인정보를 수집하는 업체에서 왜 수집하는 지에 대한 불필요한 문구의 약관이 아닌, 소비자들이 직관적으로 받아들일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합니다.

약관에서 언급되어야 할 내용은. 무엇을 수집하는지. 왜 하는지. 진짜 해도 문제없는것인지.

그런것을 보다 강조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뜻입니다.

그리고 보안에 대한 철저한 강화에 투자할 필요도 당연히 있고요.

찾아보면 여러가지 기업의 신뢰 회복방안은 있다고 봅니다.


제가 강조하고자 하는 것은.

해킹 때문에 유출됐다고 핑계댈게 아니라, 정보 유출 방지를 위한 기술강화와 신뢰회복을 더욱 중요시했으면 하는 내용입니다.


과연 각 기업들도 이를 위한 조치를 하고 있을까요.

아직까지는 아니지만, 그래도 두고보는 수밖엔 없을 것 같습니다.



WRITTEN BY
鬼風
생각이 깨어있지 않다면 살아갈 이유도 없다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삼성전자는 8월30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국제가전박람회(IFA2017) 개막에 앞서 컨퍼런스를 통해서 스마트워치 3종을 공개했다고 합니다.


기사 및 사진 출처: 블로터 - http://www.bloter.net/archives/288763


오늘도 블로터에서 좋은 기사를 제공하는군요.

다른 말 필요 없습니다. 바로 사진 공개할게요.


사진출처: 블로터



스펙 설명이야 블로터 기사를 직접 참조하시면 될 것 같고요.


이 사진을 보면서 다들 무슨 생각들을 할까요.

삼성이 또 저런거 만든다 이런생각들 하시나요.

그럴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제가 봤을 때는 딱 하나가 떠오릅니다.


"디자인 상당히 잘 뽑았다"


무엇을 의미할까요.

그만큼 삼성전자 제품이 시장에서 승승장구하는 근본적인 이유가 아닐까 싶습니다.


삼성에 대한 이미지는 호불호가 갈리지만, 제품 자체를 두고 보는 시선은 크게 다르지 않을 것입니다.

많이 사는데는 다 그만한 이유가 있기 때문일까요.


그렇다면. 현재 제가 사용하고 있는 웨어러블 디바이스인 핏빗 제품을 한번 보도록 할까요.


사진출처: 핏빗 홈페이지


글쎄요. 디자인을 보아하니.

너무 평범합니다.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닙니다.


심지어 저 기업은 스마트워치 전문기업인데다 스마트워치 부문은 삼성전자보다도 매출이 더 나오는 기업인데도 저렇습니다.


2017/08/13 - [IT/Wearable Device] - 전세계 스마트워치 17년2분기 출하량


여기 쓴 글 보면 핏빗에 대해서 제가 최근에 평가한 글이 있는데, 핏빗 매출을 보면 전보다도 대폭 감소한 추세로 나타난다고 하였습니다.

전년 대비 34% 감소.


1위인 샤오미를 한번 볼까요.


출처: 샤오미 중국 홈페이지



물론 저 회사의 제품 디자인은 나쁘지도 좋지도 않습니다.

하지만 핏빗보다는 디자인 측면에서 약간 우위일 수 있고, 강력한 내수시장과 저렴한 가격이라는 엄청난 메리트가 있습니다.

즉 시장의 강자인 절대적인 이유가 존재하는 기업입니다.


그런데 핏빗은 이도 저도 아닙니다.


디자인이 뛰어난것도 아니고.

서비스가 좋은 것도 아니고.

기능이야 좋긴 하지만 사실 다른 제조사도 기능 자체는 크게 떨어지지도 않고.


비슷한 제품들 중에서 하나를 고르라면 사람들이 가장 많이 선호하는 것은 결국 디자인과 서비스입니다.

특히 삼성전자는 다른건 몰라도 서비스 측면에서는 이미 알려져 있고, 디자인도 어제 내놓은 저런 디자인으로 시연을 하고 있습니다.


결국 삼성전자는 자사에 대한 부정적인 이미지를 다른 측면으로 해소하려는 노력을 최소한이라도 하고 있다는겁니다.


이대로 가다가는, 핏빗을 추월할 수도 있다는 뜻입니다.


시장의 승자가 되려면, 여러가지 상황이나 조건 등에 따라 다르겠지만,

주어진 현실을 받아들이면서도 어떤 식으로 차별화를 할 수 있는지를 고민하고 연구해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평생 강자일 수 없기 떄문이죠.


핏빗은 시장 강자자리를 유지하려는 노력을 과연 어떻게 하고 있는지 의심스럽네요.

이대로 가다가는 스마트워치 판매량도 보장할 수 없을 것으로 보이네요.


더욱 나은 개선을 바라는 바입니다.


WRITTEN BY
鬼風
생각이 깨어있지 않다면 살아갈 이유도 없다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관련된 내용은 네이버 다이어리에 있습니다.


http://naver_diary.blog.me/221033603939



링크 타고 들어가면 세세한 내용 있을것입니다.

요약하면 세가지입니다.


(사진은 전부다 위 링크, 즉 네이버 다이어리 출처입니다)



1. 본인 삭제/운영자 삭제 댓글 공개



2. 보고 싶지 않은 댓글에 대한 요청과 확인



3. 공감비율순 조회 추가




뭐 사진 내용만 보더라도 무슨 내용인지는 알 수 있을테니, 굳이 부연설명은 안해도 되겠네요.

링크 출처 내용은 여기까지입니다.




사실 1,2,3번을 다 좋다 나쁘다 평가하는 것은 무의미합니다.

어차피 좋은 취지에서 만든 것이고 투명성을 보장하고자 하는 여러가지 부수 시스템을 추가한 것이니까요.




하지만 전 솔직히 그래도 네이버 뉴스 댓글은 신뢰를 못하겠다는 내용을 말해보고자 합니다.


일단, 네이버에서 작성하는 뉴스 댓글은 예전부터 악명이 매우 높았습니다.

그래서 어떻게 보면 네이버 회사 브랜드 이미지를 깎아먹는 주범일 수도 있는데, 그러한 부분을 개선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낸 것입니다.


제도적으로는 분명히 좋은 취지이고 내용이긴 합니다.

하지만 이러한 시스템을 구축한다고 네이버 댓글의 악명이 해결이 될까요.




일단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주요 기사들이 포털 메인에 걸려있어야 합니다.

그래고 검색으로도 매우 쉽게 나올 수 있는 기사여야 합니다.

네이버 뉴스를 통해서 노출되는 기사가 아닌 이상 댓글이 달리는 것은 쉽지 않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네이버 뉴스 검색알고리즘은 글쎄요. 여전히 신뢰를 못하겠습니다.

관련해서 예전에 썼던 글들도 아래와 같이 있습니다만,


2017/06/01 - [IT/Issue] - 문재인 정부에 대한 포털 장악 의혹 제기는 터무니없는 소리다

2017/04/20 - [IT/Issue] - 더 플랜(The Plan) 관련 네이버 뉴스검색 조작 의혹



위 글에서 말하고자 하는 내용을 한마디로 요약하자면, 검색으로 나오는 뉴스는 아직도 신뢰를 못 주고 있다는 것입니다.

검색 결과를 조작해서 뉴스를 선별해서 내보내는 것인지, 아니면 검색 알고리즘의 문제가 있어서 뉴스를 일부만 내보내는 것인지.

어떤 이유인지는 저도 당연히 모릅니다.


하지만 전자든 후자든 신뢰가 선뜻 가지 않는 것은 어쩔 수 없습니다.




메인에 걸려있는 뉴스들. 실시간 검색순위 10위 이내에 나오는 이슈 관련된 뉴스들.

네이버는 항상 그것과 관련해서 조작 의혹이 끊이지 않고 있었습니다.

물론 전 조작이라고 단정지어 말하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아니 뗀 굴뚝에 연기 쉽게 안난다고 하니, 의심까지 풀 수는 없는가봅니다.




결국은 제가 원하는 부분은 다음과 같습니다.


네이버는 댓글의 투명성을 보장할 수 있도록 하는 시스템도 필요하지만,

뉴스 검색, 실시간 검색순위 조작의혹, 포털 메인뉴스 조작의혹을 벗어날 수 있는 기능과 시스템도 더불어 구축했으면 좋겠습니다.


네이버의 기술력이라면 충분히 그런 시스템은 만들어내는 것 일도 아니며,

사람들의 문제라고 생각되는 부분을 직접 해결할 수 있어야 이미지 개선도 이루어지기 때문입니다.



이제는 브랜드 이미지 시대입니다.

네이버가 좋은 서비스를 많이 제공하는 것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네이버에 대한 사람들의 인식이 글쎄요. 썩 그리 좋다고 생각하지는 않습니다.


이미지관리를 잘 하는 것도 중요한 시대에서, 여러 가지 의혹을 밝히지는 못하더라도,

아무 문제없다라는 것을 증명하기라도 한다면. 그것에서부터 개선은 이루어질 수 있습니다.




네이버도 브랜드 이미지 개선에 힘을 더욱 써 주길 바랍니다.


WRITTEN BY
鬼風
생각이 깨어있지 않다면 살아갈 이유도 없다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